▲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

[아시아경제TV 박민규 기자]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7일 구속됐다.

한정석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판사는 "새롭게 구성된 범죄 혐의 사실과 추가로 수집된 증거 자료 등을 종합할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"며 이날 새벽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. 전날 구속 전 피의자심문(영장실질심사)부터 19시간여에 걸친 장고 끝에 내린 결론이다.

이에 따라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이던 이 부회장을 바로 구속했다. 지난달 19일 1차 구속영장이 기각된 이후 영장을 재청구한 끝에 이 부회장의 신병을 확보한 것이다.

이 부회장은 박근혜 대통령과 '비선 실세' 최순실 씨에게 거액의 뇌물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.

이 부회장과 함께 구속영장이 청구됐던 박상진 삼성전자 대외담당 사장은 영장이 기각됐다.

삼성그룹 측은 이 부회장의 구속에 대해 "앞으로 재판에서 진실이 밝혀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는 입장을 내놨다.


박민규 기자 yushin@aisae.co.kr
<‘투자의 가치, 사람의 가치’ ⓒ아시아경제TV(tv.asiae.co.kr)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>

간추린 뉴스

광고배너

추천! 4989

700억대 흑자 터지는 2천원대 돌풍주!!!
기사이미지
첫째, 자체브랜드 사업 대성공! 100% 연속 완판!둘째, 매출 1,400억 → 4,800억(3배↑), 영업이익 50억 ...

방송순서

  1. NOW21:30 ~ 22:25부동산 고수비급2
  2. NEXT22:25 ~ 23:00뉴 고수비급
  3. NEXT23:00 ~ 24:00명장:투자의 신

텍스트광고